변군이글루

[네임서버] nslookup 및 dig 사용 정리 본문

임___네임서버

[네임서버] nslookup 및 dig 사용 정리

변군 변군이글루 2013.08.14 11:18

nslookup, dig는 윈도우 또는 bind에서 제공하는 디버깅 도구이다. 이 도구를 이용해 네임 서버에 직접 질의를 던져 dns 시스템이 알고 있는 정보를 얻어 올 수 있다. 이 도구는 서버가 정상적으로 동작하고 제대로 설정되었는지 알아볼 때 유용하다. 또한 원격 서버가 제공하는 정보를 질의 때에도 사용한다.

이 도구를 사용방법을 익히는 것이 트러블 슈팅의 기본이므로 사용법을 알아보도록 한다.

 

윈도우

 

nslookup [option] [hostname] [server]
대화식 모드로 사용하기 위해 명령 프롬프트에서 “nslookup”을 입력한다.

C:\> nslookup
Default Server: kns.kornet.net
Address: 168.126.63.1
>

set OPTION - 옵션 설정
all -
옵션, 현재 서버 및 호스트 인쇄

[no]debug -
디버깅 정보 인쇄

[no]d2 -
포괄적 디버깅 정보 인쇄

[no]defname -
각 쿼리에 도메인 이름 추가

[no]recurse -
쿼리에 순환 응답 요청

[no]search -
도메인 검색 목록 사용

[no]vc – tcp
기반 질의 전송

domain=NAME -
기본 도메인 이름을 NAME으로 설정

srchlist=N1[/N2/.../N6] -
도메인을 N1로 설정하고 검색 목록을 N1, N2 등으로 설정

root=NAME -
루트 서버를 NAME으로 설정

retry=X -
재시도 횟수를 X로 설정

timeout=X -
초기 시간 제한 간격을 X 초로 설정

type=X -
쿼리 종류(: A, ANY, CNAME, MX, NS, PTR, SOA, SRV) 설정

querytype=X - type
과 동일

class=X -
쿼리 클래스(: IN(인터넷), ANY) 설정

[no]msxfr - MS fast zone transfer(
빠른 영역 전송) 사용

ixfrver=X - IXFR
전송 요청에서 사용할 현재 버전

server NAME -
현재의 기본 서버를 사용하여 기본 서버를 NAME으로 설정

lserver NAME -
초기 서버를 사용하여 기본 서버를 NAME으로 설정

finger [USER] -
현재의 기본 호스트에서 선택적인 NAME 핑거
(finger)
root -
현재의 기본 서버를 루트로 설정

ls [opt] DOMAIN [> FILE] - DOMAIN
의 주소 목록 표시(선택적으로 FILE로 출력 가능
)
-a -
정식 이름 및 별칭 목록 표시

-d -
전체 레코드 목록 표시

-t TYPE -
지정된 종류의 레코드(
: A, CNAME,
MX, NS, PTR
) 목록 표시

view FILE - 'ls'
출력 파일을 정렬하여 pg를 통해 보기

exit -
프로그램 종료

 

유닉스

 

dig
dig [@
네임서버] 도메인 [쿼리타입] [+쿼리옵션
]
) dig @168.126.63.1 daum.net a +norecursive

 

쿼리타입
a :
네트워크 주소
any :
특정 도메인에 대한 모든 정보
mx :
도메인의 메일 교환
ns :
네임서버 정보
soa : Zone
파일 상단의 authority 레코드
hinfo :
호스트 정보
axfr : Zone
파일 교환(transfer)
txt : arbitrary number of strings

 

쿼리옵션 옵션
-x address
리버스 존에 대해 쿼리할 때 사용한다.
) dig @168.126.63.1 –x 168.126.63.1
-p port :
질의 포트를 53번이 아닌 특정 포트로 할 때 사용

+norecursive :
재귀 기능을 이용하지 않도록 한다.
+vc tcp
기반 질의전송

+trace : root
네임서버로부터 도메인이 찾아지는 경로 보여주기

) dig @211.196.153.150 www.daum.net +trace

 

 

[출처] nslookup 및 dig 사용 강좌 |작성자 환탱이

 

 

 

0 Comments
댓글쓰기 폼